클라라는 2일 오후 서울 중구 보떼 명동 1호점에서 열린 보브(VOV) 팬 사인회에 참석했습니다. 이날 클라라는 예정된 행사 시간보다 30분 늦게 행사장에 도착했는데요. 30분 지각에 마음이 급한 나머지 클라라는 하이힐을 벗고 맨발로 명동시내를 질주했습니다. 행사장 앞에 도착해서야 준비된 신발을 신어 주변의 시선을 사로 잡았지요. 그 와중에도 클라라는 몸에 딱 달라붙는 검은색 의상을 입고, 환상적인 몸매 라인을 과시했습니다.






자꾸 말려올라가는 치마가 거슬리는 클라라. 








맨다리인데도 굴욕없는 각선미군요.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