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원 아나운서가 2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에서 열린 KBS 2TV ′엄마를 부탁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습니다. 이날 ′엄마를 부탁해′ 제작발표회에 정지원 아나운서는 보라색 원피스로 단아한 매력을 보여줬는데요. 초미니 스커트로 드러난 각선미도 너무 예뻤죠. 

한편 설특집 파일럿 프로그램 ′엄마를 부탁해′는 실제 부부 초보 아빠들의 순풍 프로젝트로 예비 아빠들이 임신기간에 맞춰 예비 아빠, 엄마의 행복한 해프닝을 리얼 카메라로 담아내는 프로그램입니다.







정지원 아나운서의 검스. 다리도 예쁨.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