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오전 서울 서초동 KCC 사옥에서 열린 MBC 에브리원 대기업 체험 버라이어티 '나인 투 식스' 기자간담회에 원자현이 참석하고 있습니다. 이날 원자현은 핑크색 초미니 원피스를 입고 왔는데요. 타이트한 원피스 덕분에 원자현의 볼륨 몸매가 그대로 드러났습니다.


한편 '나인 투 식스'는 권오중, 김대희, 박휘순, 송병철, 양세형, 원자현, 6명의 연예인들이 실제 대기업에 입사해 직장 생활하는 모습을 리얼하게 담은 프로그램. 불안한 연예계 생활에 안정된 직장 생활을 한 번쯤 꿈꿨던 연예인들이 실제 대기업에 입사해 직장생활에 적응하는 모습을 진정성 있게 보여주자는 기획 의도에 제작된 프로그램입니다.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