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염정아가 '네 이웃의 아내'서 남편 역으로 호흡을 맞춘 김유석과 실제 남편은 "비교불가"라고 말했습니다. 배우 염정아는 10일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열린 JTBC 새 월화드라마 '네 이웃의 아내'(연출 이태곤, 극본 유원·이준영·강지연·미선) 제작발표회에서 자신의 남편이 더 좋다는 뜻으로 "김유석은 제 남편과 '비교불가'다"며 딱 잘라 말했습니다. 이날 염정아는 검은색 시스루 원피스를 입고 왔는데요. 옆트임이 심한 원피스라 염정아의 각선미가 그대로 드러나는 옷이었습니다. 주부의 각선미가 맞는지... 정말 예쁘네요. 


한편 염정아는 이번 작품에 대해 "권태기의 부부들이 설레임을 찾아가는 과정이다"며 "드라마가 부부들의 관계 회복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했네요.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