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서영 아나운서(CJ E&M 소속)가 서울 금천구 가산동 한 스튜디오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XTM `베이스볼 워너비`(연출 장재석 PD) 현장에서 촬영 중에 있습니다. 공서영은 그룹 클레오 출신으로, KBS N 아나운서를 거쳐 지난해부터 XTM에서 활동하고 있는데요. 워낙 노출이 있는 의상을 즐겨 입다 보니 의상논란도 있었지요. 공서영 아나운서 몸매가 정말 예쁜듯.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공서영이 왜 반투명 검정스타킹만 신게 되었을까? 그것은 바로 김풍의 트위터가 발단이었다. 



다리가 정말 예쁜 공서영 아나운서. 



김풍이 처음 왜 검스를 신어야 되는지 그림까지 그려가며 설명함. 그것을 본 공서영 아나운서 이제 반투 검스만 신는다고 김풍에게 말하고 김풍은 그걸 또 리트윗함. 



그 이후로 반투 검스를 즐겨 신게 된 공서영 아나운서. 인스타일 패션쇼에서도 반투명 검정스타킹을 신고왔다.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