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까스가 먹고 싶어졌다. 그것도 왕돈까스. 일본식 돈까스 말고 그냥 왕돈까스. 김천에 그런데 없을까 하다가 문득 지나가다본 세수대야 동까스집이 생각났다. 육교 밑에 있던거 같은데 마침 우리집에 전화번호가 있길래 전화했음. 



오 꽤 푸짐하게 온다. 밥에 돈까스에 샐러드 볶은 김치 스파게티등등. 김치가 볶은 김치라서 더 짭짤한게 맛있었음. 



아내는 치즈 돈까스로 시켰다. 크기는 조금 작은듯? 밥은 역시 하트. 주인집 센스. 



볶은 김치. 간이 잘 되있어서 맛있음. 



스파게티도 괜찮은편. 부드럽다. 



돈까스도 맛있었다. 비슷한 곳에서 시켜봤는데 여기가 더 나은듯. 돈까스 크기도 크고. 



요건 치즈 돈까스. 이것도 부드럽고 맛있었다. 세수대야 동까스 가끔 시켜먹을만한거 같다. 그런데 난 진짜로 세수대야만한 돈까스를 원한건데 좀 아쉽다. 김천엔 그런데 없나?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