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지 - 다비치


유난히 부은 두 눈이 
혹시 밤새 울었는지
전할 것 있다 짧게 끊긴 어제 전화 
또 불안한 지금 

넌 금방이라도 울어 버릴 것 같아 
아무 말 못 걸겠잖아
던지 듯 내 손 꼭 쥐어 준 채로 
니가 사라진 뒤 

미친 듯 써 내려간 
한 장의 편질 이제야 읽어 봤어
나도 미친 듯이 따라가서 
널 불러 보지만 

찬 바람 싸늘하게 
코 끝을 스치며 나에게 말해줘
너는 가고 없다고 보내주라고 


낯설은 이 아침햇살 
니가 없는 하루하루
사랑했지만 사랑만으론 부족한 너와 나 우리 

난 금방 이라도 눈물 흘릴 것 같아 
그때가 생각 나잖아 
던지듯 내 손 꼭 쥐어 준 채로 니가 떠나던 날 

미친 듯 써 내려간 
한 장의 편질 이제야 읽어 봤어
나도 미친 듯이 따라가서 널 불러보지만

찬 바람 싸늘하게 코 끝을 스치며 
나에게 말해줘
너는 가고 없다고 보내주라고 보내주라고

미친 듯 써 내려간 
한 장의 편질 이제야 읽어 봤어
(이제야 읽어 봤어)

나도 미친 듯이 따라가서 널 불러보지만
찬 바람 싸늘하게 코 끝을 스치며 나에게 말해줘
너는 가고 없다고 
보내주라고 
보내주라고










2013/12/20 - [내 이야기] - 레고 70401 황금수송작전, 레고 캐슬시리즈 70401 리뷰


2013/12/20 - [식의 세계] - 스낵면 후기, 국물에 밥 말아먹을 때 가장 맛있다는 오뚜기 스낵면 후기


2013/12/20 - [치어리더] - 산타 치어리더, 미녀 산타로 변신한 도로공사 치어리더 사진모음


2013/12/19 - [걸그룹] - 설현 몸매, 서울패션위크 참석한 AOA의 중심 설현 초미니 사진모음


2013/12/13 - [추천 미드] - 왕좌의 게임, 스케일 큰 드라마를 원한다면 추천 미드 왕좌의 게임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