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악의 업데이트 iOS7.1


최악의 업데이트가 나왔다. iOS7.1. 앱등이들은 더 안 좋아진 애플의 업데이트를 적응하면 괜찮다. 쓰다보면 모른다. 이따위로 받아들이고 있다. 진짜 답 없는 앱등이들이다. 아이폰의 장점이 뭔가? 예쁜 디자인도 장점이지만 가장 큰 장점은 빠릿빠릿한 동작에 있었다. 딜레이 없는 빠릿빠릿함. 이건 아이폰3 때부터 이랬다. 안드로이드폰이 느릿느릿할 때 아이폰은 딜레이 없이 돌아갔으며 이건 아이폰의 장점이었다. 그런데 이번 업데이트는 뭔가? 왜 없었던 딜레이를 만들었나? 동작줄이기 옵션을 켜지 않으면 그 현란한 애니메이션에 멀미가 날 지경이다. 팍팍팍 하고 화면이 뜨던 그 아이폰이 그립다. 이따위 업데이트를 내놓다니. iOS6보다 좋아진게 없다. 개인적으로는 아이폰3 초기 iOS가 최고라고 생각한다. 업데이트를 반복할수록 더 느려지고 더 이상해지는 애플. 





많은 기대 속에 등장한 iOS7.1 이정도로 최악일줄은 몰랐다. 예쁜 디스플레이 좋다. 그러나 그 디스플레이에는 빠릿빠릿한 성능이 반드시 뒤따라야 한다. 그래야 예쁜 디자인도 빛을 발하는 법. 전화기는 누가뭐래도 빨라야 한다. 






아이폰6 디자인. 홈버튼 사라지는건 대찬성. 홈버튼 때문에 여러 사람 골머리 썩는데 풀터치폰으로 가면 좋을듯.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