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에 케익타운에 들렀을 때 고로케가 맛있어 보이길래 어제 케잌타운에 들러서 고로케를 하나 사왔다. 큼직한게 1,500원. 요즘 프렌차이즈점에선 동그란 고로케 하나에 1,500-2,000원 하던데 역시 동네빵집이 저렴해서 좋다. 



빵은 냉장보관하면 안되는구나. 처음 알았다. 냉장보관할시 노화가 빨라 맛이 떨어진다는 설명. 사서 바로 먹는게 좋겠네.



한 입 먹어보니 피자맛? 고로케다. 재료는 풍부하게 들어있고 피자맛이 나는 고로케. 차가운 상태로 그냥 먹었는데도 정말 맛있어서 숨도 안쉬고 먹었다. 김천에서 고로케 먹으려면 케익타운 한 번 가보시길.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