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새별 아나운서 몸매 사진입니다. 장새별 아나운서 몸매가 정말 예쁘네요. 한편 골프전문채널 J골프에서 ‘브런치 타임’을 진행하고 있는 장새별 아나운서는 인터뷰에서 대기업 회장 비서에서 골프 아나운서가 되기까지의 이야기를 털어놨습니다.


장새별 아나운서는 “원래 아나운서 꿈이 있었다. 거의 중학교 때부터 아나운서 꿈을 갖고 있었다. 집에선 안정적인 걸 원하셨고 평범하게 사는 걸 선호하셨다. 나는 국제사무학과라는 취업률이 100%에 가까운 학과를 나왔고 4학년 1학기 때 취업이 이미 된 상태였다. 또 그 때 취업난도 심했다. 집에선 학과와 관련된 쪽으로 길을 계속 가길 원하셔서 아나운서 준비를 하겠단 마음을 못 먹고 있었다. 그러다가 월급을 받고 경제력이 조금 생기니까 학원에 등록할 수 있는 상황이 되더라. 그래서 몸으로 실천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