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웨이 몸매 사진입니다. 4일 오후 부산 영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제17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탕웨이가 레드카펫을 밟고 있습니다. 탕웨이는 이날 타이트한 드레스를 입고 왔는데요. 대륙의 여신 탕웨이의 콜라병 몸매가 그대로 드러나는 의상이었습니다.

한편 제17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13일까지 열흘 동안 진행되며, 영화의전당을 비롯한 부산시내 7개 극장 37개 상영관에서 75개국 304편의 작품을 상영합니다.
















Posted by 푸른초원목장우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